제네시스 G80 3.5 터보 일반인 관점 시승기

럭셔리 제네시스 G80

제네시스가 드디어 모델 체인지를 하면서 판매량이 예사롭지 않습니다. 국내에서는 이미 판매량이 치솟고 있으며 해외에서도 많은 화제가 되어가고 있죠. 그리고 최근 제네시스가 주관했던 대회에서 타이거 우즈가 GV80을 타고 가다가 사고를 당했지만 멀쩡하면서 GV80이 안전한 차로 인식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현재 미국에서는 제네시스를 새로운 관점으로 보고 있습니다.

제네시스 G80은 현재 제네시스 브랜드를 있게 만든 모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지금 모델은 3세대 모델로서 고가의 모델이지만 국내에서는 대기할 만큼 큰 인기를 얻고 있으며, 현재 미국에도 수출을 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인기가 많은 제네시스 G80 3세대 모델의 3.5 터보를 시승해 보았습니다.

제네시스 G80 3.5 터보

군더더기 없는 외관 디자인

제네시스 G80 풀체인지 모델이 처음 출시했을 때 제네시스의 새로운 아이덴티티가 완성된 모습을 보고 감탄했습니다. 자동차를 가장 많이 보면서 처음보는게 바로 외관 디자인이죠. 첫눈에 들어오는 게 바로 외관 디자인인 만큼 모든 자동차들이 디자인을 가장 신경 씁니다.

제네시스 역시 마찬가지죠. 새로운 디자이너를 대거 영입하면서 디자인이 급격히 발전하면서 제네시스에서 정점을 보여주었습니다.

아래 링크를 클릭하면 제네시스 견적을 내실 수 있습니다.

제네시스 G80 헤드램프
제네시스 G80 라디에이터 그릴

쿼드 램프와 다이아몬드 디자인의 크레스트 그릴, 그리고 그릴 패턴과 동일하게 적용한 범퍼 그릴은 디자인의 통일성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그릴 패턴도 다이아몬드 패턴을 하고 있어 더욱 통일성을 강조하는 듯한 모습입니다. 주간 주행등은 쿼드 램프 상단에는 하단, 하단에는 상단의 두줄로 연출하고 있습니다.

그릴 패턴에 번호판이 디자인을 해쳐서 아쉽고, 그릴 패턴도 독창성이 아쉽지만 그렇다고 어울리지 않은 모습은 아닙니다.

제네시스 G80

패스트백 디자인 G80

이번에 3세대 G80은 세단형 디자인을 벗어던지고 패스트백 디자인을 갖추었습니다. 루프에서 후면부까지 떨어지는 라인은 자연스럽게 이어지면서 패스트백 디자인을 적용하여 깔끔한 라인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패스트백의 단점은 2열 헤드룸 공간이 세단에 비해 낮다는 것이죠.

측면부에서 또 다른 포인트는 바로 캐릭터 라인과 리어 휀더입니다. 캐릭터 라인은 후드 라인부터 곡선형으로 날카롭게 뻗어나가서 밋밋한 측면부 디자인을 한층 살려주고 있으며, 리어 휀더는 볼륨감을 넣으면서 빵빵하게 보여주면서 시선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리어 휀더가 빵빵해지면서 주유구가 사선으로 자리 잡고 있는 게 확인되고 있습니다.

제네시스 G80 5-스포크 20인치 휠
제네시스 G80 가니쉬

휠은 5-스포크 20인치 스퍼터링 휠을 장착하고 타이어는 피렐리 타이어를 장착한 모델입니다. 휠 디자인 역시 멋있다고는 생각되지 않지만 충분히 개성 있는 디자인이죠.

프런트 휀더에는 크롬 가니쉬가 적용됐는데 밋밋해 보일 수 있는 측면부를 채워주는 느낌입니다. 그리고 가니쉬에는 방향지시등이 적용되어 같이 점등되니 G80 디자인을 한층 올려주는 요소입니다.

제네시스 G80

후면부는 쿼드 램프가 특징적

헤드램프에 적용한 쿼드 램프는 후면부에도 동일하게 적용하였습니다. 하지만 그래픽은 전면 부보다 더 화려함을 뽐내죠. 테일램프를 감싸는 사각형의 그래픽은 트렁크를 경계선으로 총 4곳으로 나뉜 모습이 더욱 아름답습니다. 하나로 연결됐다면 다소 어색했을 텐데 듀얼 디자인으로 분리하면서 참신한 아이디어를 보여줍니다.

그리고 또 하나의 특징은 바로 중앙부. 말발굽에서 영감을 얻어 움푹 파인듯하게 굴곡을 주었습니다. 일자로 디자인했다면 테일램프만 돋보였을 텐데 테일램프 디자인 하나만 돋보이기보다는 다른 요소로도 충분히 멋을 낼 수 있다는 자신감의 표현입니다.

제네시스 G80 테일램프
제네시스 G80 머플러 팁

테일램프에 적용된 방향 지시등은 전면부의 주간 주행등에 적용한 것과 같은 위치에 적용하면서 역시나 통일성을 강조합니다. 쿼드 테일램프에서 상단에는 하단, 하단에는 상단에 방향지시등(턴 시그널)을 적용하였습니다.

머플러 팁도 일반적인 디자인이 아닌 크레스트 그릴도 동일한 오각형으로 디자인하면서 평범한 디자인을 어디에도 찾아볼 수 없도록 하나하나 신경 쓴 모습들이 보입니다.

제네시스 G80 인테리어

미래지향적 인테리어

인테리어 역시 미래지향적인 모습들을 갖췄습니다. 플로팅 타입 14.5인치 센터 디스플레이, 12.3인치 3D 클러스터는 이 중에서 가장 미래지향적인 인테리어를 자랑합니다.

제네시스 G80 인테리어

5-스포크 디자인의 스티어링 휠, 물리적 버튼을 최소화하고 터치 방식으로 변경한 센터페시아, 크리스탈 소재를 연상시키는, 퀄리티 높은 전자식 변속기와 컨트롤러, 그리고 그를 센터 콘솔을 감싸고 있는 우드 소재로 마무리하면서 프리미엄 브랜드의 자질을 갖추고 있습니다. 하지만 가장 질타를 받는 부분이 바로 전자식 변속 다이얼.

다이얼 방식보다 기어 레버를 선호하는 소비자가 많다 보니 다이얼 방식은 다소 소비자들에게 불만거리로 다가옵니다. 저도 마찬가지로 K7 프리미어에 적용한 전자식 변속 레버로 바뀌었으면 하는 바람이지만 최근 추세는 전자식 변속 레버를 삭제하고 있습니다.

제네시스 G80 인테리어
제네시스 G80 인테리어

도어도 조금 독특합니다. 보통 도어 팔걸이 부분이 일자형 테이지만 G80은 사선 형태를 띠고 있습니다. 일자 형태보다는 사선으로 팔을 걸치고 있는 게 더 편한다는 뜻인가?라는 의문이 생길 정도이지만 G80 만의 디자인이라고 생각할 수 있게끔 디자인하지 않았나?

이 차에서 가장 기억에 남았던 바로 렉시콘 사운드. 기아 K9에서도 느끼지 못했던 고급스러운 사운드가 G80 차 안에서 울려 퍼졌습니다. 내 차는 크렐 오디오를 장착했는데 이 정도 사운드도 괜찮다고 생각했지만 렉시콘을 들은 이후로는 크렐 사운드는 그냥 후진 사운드로 인식하고 있습니다. 그만큼 막귀는 나에게도 퀄리티 높은 음질을 선사한 렉시콘.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꼭 옵션 필수템입니다.

실내에 적용된 우드는 갈색 색상을 하고 있어 실내 내장재 어떤 색상이든 뭐든 잘 어울립니다. 우드도 화이트 색상을 새롭게 추가해줬으면 하는 부분도 다음 모델에서는 간절히 바라고 싶네요.

제네시스 G80 14.5인치 디스플레이

다소 아쉬운 센터 디스플레이

또 한 가지 아쉬움은 바로 센터 디스플레이입니다. 14.5인치 크기를 하고 있지만 수평으로 넓게 자리 잡고 있다 보니 대형 크기로 보이지 않을뿐더러 효율성이 많이 떨어집니다.

최근 추세는 세로형 디스플레이인데 비율을 잘 배분하여 알맞은 크기로 적용시키고 있습니다. 가장 잘 디자인된 모델이 얼마 전 출시한 벤츠 S클래스, C클래스라고 볼 수 있습니다. G80이 페이스리프트를 진행한다면 다른 걸 몰라도 센터 디스플레이 디자인을 S클래스처럼 변형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리고 운전자와 거리가 너무 멀어 터치로 조작하기 어렵습니다. 센터 콘솔에 컨트롤러(내비게이션 조작 다이얼)가 있지만 아직 익숙지 않은 사람들은 쓰기 불편합니다. 저도 터치가 훨씬 편하며 다이얼로 컨트롤을 하다 보면 운전에 더욱 집중하기 어려워 사고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페이스리프트에서는 완벽히 조작하기 쉽도 다양한 기능을 한눈에 보기 쉬운 디자인이 적용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제네시스 G80 무선충전기

무선충전기 공간은 상당히 좁습니다. 스마트폰은 길쭉한데 넣으려면 한 번에 넣기 어려움이 있죠. 하지만 무선충전 사용은 많이 하지 않기 때문에 단점이라고 할 수 있지만 크게 신경 쓰진 않아도 되는 걸로~!

제네시스 G80 다기능 암레스트
제네시스 G80 2열 공조기

2열에 적용된 다기능 암레스트는 다양한 기능들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열선, 통풍시트는 물론 마사지 시트, 후면 커튼, 내비게이션 조작 다이얼, 시트 조절 등을 조작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역시 얼마 전 출시한 벤츠 S클래스에 적용한 터치 방식으로 변경한 2열 암레스트를 보고 G80 다기능 암레스트는 노후화된 느낌을 받았습니다.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신형 국내 가격 출시일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신형 국내 가격 출시일 대형 플래그쉽 세단의 변신 S클래스 벤츠의 초고가의 럭셔리 세단인 S클래스 신형 모델이 올해 5월에 판매를 시작할 예정입니다. 현재 구형 모델

kyeong.co.kr

 

 

벤츠 C클래스 풀체인지 출시 가격 국내 출시일 베이비 S클래스

벤츠 C클래스 풀체인지 출시 가격 베이비 S클래스 벤츠 6세대 C클래스 벤츠의 중형 세단이자 베스트셀링카인 C클래스가 6세대 풀체인지 모델을 세계에 공개했습니다. S클래스 디자인을 닮아 베이

kyeong.co.kr

팰리세이드 VIP 모델에도 터치 방식의 다기능 암레스트가 적용되고 있죠. 2열 공조기는 터치 방식을 적용하여 고급감을 살렸습니다.

제네시스 G80

내가 느낀 주행 성능 및 승차감

하이브리드만 타다가 타서 그런지 3.5 터보는 살짝 엑셀을 누르는 순간 힘차게 달려 나갔습니다. 가끔 유튜브를 보면 3.5보다는 조금 힘이 부족하다고 말씀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 3.5 터보의 힘을 충분히 내고 있었습니다. 스피드, 반응속도, 지칠 줄 모르는 힘이 어우러져 마구 달리는 적토마의 느낌까지 들었습니다.

3세대 플랫폼을 적용하면서 지상고가 낮아지면서 안정감이 생겼습니다. 낮아진 지상고 덕분인지 롤링을 거의 느끼지 못하였으며, 언더, 오버스티어도 잘 잡아주는 느낌이었습니다. 하지만 다소 아쉬 운전 서스펜션. 해당 모델은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이 포함되어 있는데 앞좌석에 앉아서인지 해당 성능을 느끼지 못했습니다. 에어 서스펜션을 적용하지 않으면서 말이 많았지만 타 보고 나니 에어 서스펜션을 장착하는 이유를 깨달았습니다.

제네시스 G80

주행을 즐겨하시는 분들이라고 하더라도 3.5 터보 모델은 충분한 힘을 갖추고 있습니다. 최고출력 380마력, 최대토크 54.0kg.m으로 힘이 좋지만 확실히 BMW 40ixDrive  보다 덜 나가는 건 사실입니다. 그래도 국내 기술력이 많이 좋아진 건 칭찬할만합니다.

제네시스 G80 14.5인치 디스플레이
제네시스 G80 센터페시아

초기 때 터진 결함

출시된 지 얼마 되지 않아 각종 결함이 발견되었었습니다. 단차, 핸들 잠긴, 2.5 터보 경운기 소리, 3.5 터보 시동 지연 현상, 조립 불량, 부품 누락 등 소비자들의 불만이 이만저만 아녔었죠. 프리미엄 브랜드가 불량이 너무 많다고.

하지만 그래도 지금은 불량을 모두 수리해주고 결함의 원인도 잡으면서 다시 신뢰를 쌓아가고 있습니다.

 

제네시스 G80 벌써 결함이? 결함 총정리

신차 출시가 이루어진지 얼마 되지 않은 제네시스 G80이 최고의 디자인으로 출시되면서 많은 관심이 판매량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출시된지 약 1달된 신차가 많은 결함이 발생하고 있

kyeong0056.tistory.com

일반인이 내린 결론

국내에서는 2.5 터보 엔진만으로도 충분하다는 결과입니다. 3.5는 그저 힘이 너무 넘쳐 달리지 않으면 미안할 정도로 힘이 남지만 2.5 터보 역시 힘이 좋기 때문에 나쁘지 않은 선택입니다. 여기서 선택지는 2가지로 나뉠 수 있습니다. 돈의 여유가 있다면 3.5 터보, 아니면 가성비로 타겠다 싶으면 2.5 터보를 선택해주면 됩니다.

최근 가솔린차들이 옛날 가소린보다 소음이 더 심해졌으나 최근 출시하는 가솔린 차량은 하이브리드처럼 무척이나 조용합니다. 환경문제로 현대가 디젤 엔진 개발을 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가운데 이제는 가솔린을 사는 시대가 도래한 듯 보입니다.

동급 모델 대비 가격이 저렴한 제네시스 G80. BMW 40i 모델보다 약 2,000만 원 이상 저렴한데요. 제가 만약 선택을 한다면 제네시스 G80이 답정너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TistoryWhaleSkin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