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80 전기차 출시 첫 전기차 주행거리 배터리 달라진 점

GV60보다 먼저 출시한 eG80

제네시스 전기차로 확정된 GV60이 출시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제네시스 대표 세단인 G80 전기차가 제네시스 최초로 출시하였습니다. 현재 국내에서는 말할 것도 없이 엄청난 인기이며, 미국에서도 점차 제네시스 브랜드 인지도가 올라가면서 G80 판매량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중국 시장도 얼마 전 새롭게 제네시스 브랜드를 런칭하였고 '2021 상하이 국제 모터쇼'에서 G80 전기차를 공개하였는데 이 뜻은 현대 기아 판매량이 중국에서 점차 줄어들고 있어 가장 큰 시장인 중국을 공략하기 위한 포부입니다. 그만큼 중국시장을 다시 회복하려고 하고 있는데요. 중국시장이 고급 브랜드 점유율이 높아져 제네시스 eG80을 중국시장에서 공개하게 되었습니다. 아래에서 주행거리 및 디자인 성능 등을 알아보겠습니다.

제네시스 G80 전기차

기존과 동일한 다이아몬드 패턴 적용

전기차 특징은 그릴이 따로 적용하지 않아도 되는게 특징입니다. 열을 그렇게 자주 식혀줄 필요가 없기 때문에 그릴을 제작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래서 그 부분을 새로운 디자인으로 메꾸고 있는데 기존 내연기관차에서 전기차로 전환할 때 그 부분을 새롭게 디자인하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전체적으로 디자인이 크게 변경되지는 않았지만 변경된 부분이 보이죠. 바로 범퍼 디자인입니다. 기존 G80은 인테이크 그릴과 에어 인테이크를 일체형으로 제작하고 양 사이즈 중앙부에 크롬 바를 설치했었죠. G80 전기차에는 기존보다 좀 더 간결하면서 깔끔한 인테이크 그릴과 에어 인테이크는 슬림하게 디자인하여 기존보다 조금 더 점잔 해진(?) 모습입니다.

제네시스 G80 전기차

후면부 달라진 점?

측면부와 후면부 달라진 점이 있다면 바로 머플러가 사라진 것이죠. 전기차는 매연이 나오지 않기 때문에 머플러가 삭제되어 머플러 팁을 제작할 필요가 없어 삭제됐죠. 머플러 팁 하나만 삭제된 것으로도 더욱 깔끔한 후면부가 적용 됐습니다. 대신 그 부위에 후진 가이드 램프가 적용됐죠.

제네시스 G80 전기차

EV G80 주행거리 배터리 용량

제네시스 EV G80 모델에는 기아 EV6보다 더 큰 배터리 용량인 87.2 kWh를 탑재하여 1회 충전 주행 가능 거리는 427km입니다. 여기서 중요한 게 바로 국내 인증 방식이냐 유럽 WLTP 방식이냐가 관건인데요. 다행히도 국내 인증 방식으로서 주행거리는 아이오닉 5보다 더 긴 주행거리를 갖추었습니다.

충전시간

충전시간은 아이오닉과 EV6에 적용한 고속 충전방식이 적용됩니다. 350kW급 초급속 충전 시 22분 이내에 10%부터 80%까지 충전 가능합니다. 100%까지 충전하는 데는 30분 이내에 완충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400V/800V 멀티 급속 충전시스템도 적용되었는데 차량의 구동용 모터, 인버터를 활용하여 일반 충전기에서 공급되는 400V 전압을 차량 시스템에 최적화된 800V로 승압해 안정적인 충전을 제공하는 기능입니다.

EV G80

V2L 기술, 솔라루프 적용

현대 기아의 핵심 기술이라고 할 수 있는 V2L 기술이 적용되었습니다. 차박 열풍이 불고 있는 요즘 V2L 기술력은 현대 기아에서 빼놓을 수 없는 기술력입니다. 차량 외부에 220V 전원을 공급할 수 있는 어댑터도 제공되며 외부에서 전자기기를 자유자재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EV G80은 가정집보다 더 높은 전력인 3,6kW 소비전력을 제공합니다. 또한 G80으로 다른 전기차를 충전도 가능합니다.

쏘나타에 적용한 솔라루프도 적용 되었습니다. 솔라루프는 현대 기아에서 쏘나타에 최초 적용하였습니다. 일 평균 730 kWh의 전력을 충전할 수 있지만 1년으로 환산하면 최대 1,150km 충전되는데 한 달 95.83km, 일 평균 3.2km 충전됩니다. 이렇게 충전하는 조건도 하루 일조시간이 5.8시간 기준이기 때문에 이 정도의 태양관을 쐐지 못하면 더 못한 주행거리가 충전되겠죠. 충전되는 용량을 더 키웠으면 좋겠는데 아쉽습니다.

제네시스 EV G80

ANC-R 기술 적용

ANC-R 기술은 능동형 소음 제거 기술인데 실내 곳곳에 설치된 4개의 센서, 6개의 마이크를 통해 실시간으로 노면의 소음을 측정 및 분석하여 노면에서 노면에서 나는 소음을 스피커로 송출하면서 소음을 획기적으로 줄였습니다.

EV G80이 아쉬운 점

제네시스가 전기차 플랫폼인 E-GMP를 장착한 모델인 GV60을 출시를 앞두고 있지만 EV G80이 먼저 출시되었습니다. EV G80이 아쉬운 점이 있다면 바로 전기차 플랫폼이 아니라는 것이죠. 기존 G80 기반 바디에 배터리만 장착되어 실내 공간을 더욱 키울 수 없어 공간 활용도가 많이 떨어집니다.

G80 전기차에 E-GMP 플랫폼을 장착할 수 없었던 이유는 아예 디자인을 새로 적용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뼈대가 달라지기 때문에 형태도 달라질뿐더러 디자인을 동일하게 제작할 수 없게 됩니다. 풀체인지를 거치지 얼마 되지 않은 G80이 기존 디자인을 버릴 수 없기 때문에 기존 3세대 플랫폼에 제작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제네시스 EV G80

중국시장 겨냥하는 제네시스

현대 기아가 최근 세계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여가면서 승승장구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유독 중국시장에서만 판매량이 매년 감소세를 보이고 있죠. 중국 시민들의 인식이 바뀌어가면서 현대 기아를 중국 자동차 브랜드와 동급 취급을 하면서 말이죠.

그리고 사드 보복 이후 한국에 대한 인식이 나빠진 것과 중국 자동차 브랜드의 발전이 현대 기아에게 악재로 다가오면서 현재까지도 전전긍긍하고 있습니다. 자동차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시장 1위인 삼성도 중국시장에서 스마트폰 판매 10위권 밖으로 밀려났습니다. 그만큼 중국 시민들은 한국 제품을 우습게 여기고 있죠.

그리고 중국 시장의 변화가 바로 고급 브랜드의 점유율 상승입니다. 저가 브랜드보다 오히려 고가 브랜드의 점유율이 상승하게 되었는데요. 그래서 현대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제네시스가 이제야 중국 시장에서 론칭하게 되었습니다.

제네시스 EV G80

제네시스는 이미 미국 시장에 진출하여 GV80, GV70을 출시하면서 판매량을 높여가고 있으며, 타이거 우즈의 GV80 사고로 튼튼함을 인정받고 안전도 평가에서 최고점을 받아 입증까지 하였습니다. 하지만 중국시장에서는 한국 브랜드에 대한 이미지가 안 좋아졌기 때문에 제네시스에 대한 성공 여부를 판가름하기 어려운데요.

미국 시장에서 인지도를 올린 만큼 중국시장에서도 제네시스 브랜드의 성공을 기원합니다.

2021.04.16 - [자동차/신차] - 현대 첫 픽업 산타크루즈(싼타크루즈) 예상가격 엔진 견인 적재량

 

현대 첫 픽업 산타크루즈(싼타크루즈) 예상가격 엔진 견인 적재량

현대 첫 픽업 산타크루즈(싼타크루즈) 예상 가격 엔진 견인 적재량 소형 픽업 산타크루즈 현대가 드디어 첫 픽업트럭인 산타크루즈를 공개하였습니다. 미국 공략형 소형 픽업트럭으로 미국에

kyeong.co.kr

2021.04.19 - [자동차/신차] - 벤츠 EQS 공개 첫 전기 세단 주행거리 예상 가격

 

벤츠 EQS 공개 첫 전기 세단 주행거리 예상 가격

벤츠 EQS 공개 첫 전기 세단 주행거리 예상 가격 메르세데스 벤츠 대형 전기 세단 EQS 벤츠가 전기차 브랜드 EQ를 선보이고 중형 SUV인 EQC를 전기차 처음으로 공개했었습니다. 주형 SUV이지만 주행거

kyeong.co.kr

2021.03.30 - [자동차/비교] - K8에는 있고 그랜저에 없는 기능 및 다른점 8가지(K8 그랜저 비교)

 

K8에는 있고 그랜저에 없는 기능 및 다른점 8가지(K8 그랜저 비교)

K8에는 있고 그랜저에 없는 기능 및 다른 점 8가지(K8 그랜저 비교) 기아 신형 K8, 현대 구형 그랜저 영원한 천적이자 영원한 경쟁차종인 현대 그랜저와 기아 K7. 하지만 기아차는 칼을 갈고 그랜저

kyeong.co.kr

2021.03.22 - [자동차/신차] - 메르세데스 벤츠 럭셔리 마이바흐 GLS 600 출시 가격

 

메르세데스 벤츠 럭셔리 마이바흐 GLS 600 출시 가격

메르세데스 벤츠 럭셔리 마이바흐 GLS 600 출시 가격 메르세데스 벤츠 최고급 브랜드 마이바흐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럭셔리 브랜드가 있습니다. 메르세데스 벤츠, BMW, 포르쉐, 랜드로버 등이 있

kyeong.co.kr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